달력

7

« 2019/7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3월 2일 러시아 정부의 우크라이나 군사 개입에 반대하는 상트페테르부르크 시위대를 경찰이 체포하고 있다. 이날 모스크바와 상트페테르부르크 등의 도시에서 수백명이 전쟁 반대를 외치며 거리를 행진했다. 당연하게도 푸틴 정부는 경찰을 동원해 시위대를 공격했다. [사진 Revolution News]


야누코비치가 쫓겨난 후 크림반도를 중심으로 러시아의 개입 조짐이 확산되고 있다. 2월 27일에는 친러시아 무장세력이 크림자치공화국의 수도 심페르폴의 정부청사ㆍ주의사당ㆍ공항 등 주요 시설을 점거했다. 3월 1일 러시아 상원은 푸틴의 우크라이나 내 군사력 사용 요청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고 푸틴은 그 즉시 6000명의 군대를 크림반도에 배치했다. 오바마 미 대통령은 푸틴과 긴급하게 통화를 해 즉시 철군할 것을 요청하며 흑해 북안의 군사적 긴장이 높아져가고 있다. 4일에는 존 케리 국무장관이 직접 우크라이나로 날아가 지원방안을 협의하겠다고 밝힌 상태다. 그러나 이러한 전쟁은 우크라이나 노동계급의 삶을 파괴할 뿐 민주주의의 도입과는 아무런 연관도 없다. 그것은 지금 다시 노동계급 스스로 새로운 사회 건설에 나선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인민이 20년간 온몸으로 입증해온 것이다. 우크라이나 인민의 더 나은 삶을 위해선 러시아와 미국, 두 제국주의 국가로부터 독립적인 대안의 건설이 필요하다. 민족주의는 결코 해답이 될 수 없다. 아래 우크라이나를 비롯한 동부 유럽 좌파의 선언 두 개를 옮긴다.


우크라이나 전쟁에 반대하는 국제주의자의 선언
IWA(International Workers Association) 러시아 지구 KRAS|우크라이나ㆍ러시아ㆍ몰도바ㆍ이스라엘ㆍ리투아니아의 국제주의자들|몰도바 아나키스트 연맹|혁명적 사회주의자들 (우크라이나) 지부, March 2 2014

전쟁에 맞선 전쟁을!
'민족'을 위해선 한 방울의 피도 흘릴 수 없다!


올리가르히 파벌 사이의 권력 투쟁이 국제적 무장충돌 위협을 고조시키고 있다. 러시아 자본주의는 그들의 오랜 제국주의적ㆍ팽창주의적 열망을 실현하기 위해 경제와 금융, 정치적 이해관계가 탄탄한 크림반도와 우크라이나 동부에서 우크라이나 국가권력을 분할하려 한다.

러시아 정부는 임박한 다음번 경제위기를 배경으로 성장하고 있는 노동자들 사이의 사회ㆍ경제적 관심, 열악한 임금과 연금, 붕괴하는 건강보험 제도와 교육, 기타 다른 공공 서비스 등에 대한 주의를 돌려 러시아 민족주의로 대체하려고 한다. 민족주의적이고 군사적인 수사의 어지러운 함성들 속에서 반동적이고 보수적인 가치, 억압적 정책에 기반한 기업과 권위주의적 국가의 결합을 완수하는 건 쉬운 일이다.

우크라이나의 극심한 경제적 정치적 위기는 '구파'와 '신파' 올리가르히 파벌 사이에 점증한 대결의 결과다. 전자는 키예프에서 쿠데타를 위해 극우파와 극단적 민족주의자를 포함한 집단을 이용했다. 크림반도와 우크라이나 동부 정치 지배자들은 자신의 권력과 부를 키예프에서 권력을 잡은 이들과 나누려 하지 않는다. 그들은 러시아 정부의 도움에 의지하려 하고 있다. 양편 모두 우크라이나어와 러시아어를 사용하는 이들 모두에 만연한 민족주의적 광분에 호소하고 있다. 그 결과는 무장 충돌과 유혈 사태일 뿐이다. 서구의 권력자들도 자신의 이해관계와 열망에 따를 뿐이다. 현재의 대립에 대한 그들의 개입은 제3차 세계대전으로 이어질 수 있다.

늘 그렇듯이 전쟁을 벌이는 지배 권력의 파벌들은 자신의 이익을 위해 우리 평범한 사람들을 싸우게끔 강제한다. 임금노동자, 실업자, 학생, 연금 수령자 등 우리의 진정한 필요와 이익을 잊게 하기 위해 그들은 우리를 민족주의라는 마약에 취하게 만들어 서로에 맞서게 한다. 우리는 저들의 '민족'에 관심을 갖지도 가질 수도 없다. 우리는 지금 필수적이고 긴급한 문제를 중시한다. 그것은 저들이 만든, 우리를 노예적으로 탄압하는 체제를 어떻게 끝을 낼 것인지 하는 바로 그것이다.

우리는 민족주의적 열병에 굴복하지 않을 것이다. 저들의 국가와 '민족', 깃발과 사무실을 지옥으로! 이 전쟁은 우리의 것이 아니다. 우리는 이 전쟁에 참여하지 않을 것이며 저들의 궁전과 은행 계좌를 위해, 안락한 의자에 앉아있는 권력자들의 기쁨을 위해 우리의 피를 쏟지 않을 것이다. 그리고 만약 모스크바와 키예프ㆍ리보프ㆍ카리프ㆍ도네츠크ㆍ심페로폴의 지배자들이 전쟁을 시작한다면 우리의 의무는 모든 가능한 수단을 이용해 이에 맞서 싸우는 것이다.

'민족'들의 전쟁을 계급투쟁으로!


러시아 개입에 관한 AWU 성명
우크라이나 자율 노동조합(Autonomous Workers' UnionㆍAWU), March 2 2014

2014년 2월 27일 크림자치공화국의 친러시아 민족주의자들이 폭동진압경찰 베르쿠트(Berkut)와 러시아 흑해 함대의 지원을 받아 군사 쿠데타를 저질렀다. 바로 지금 악쇼노프[크림자치공화국 총리]를 수장으로 한 '러시아 통합' 운동의 정부가 단지 크렘린 정권의 애완견일 뿐임은 이미 분명해졌다.

우리는 영토의 보전, 그 경계의 불가침성과 같은 가치에는 관심 없다. 우리는 크림반도의 폭력적 '화해'에 맞서고자 하는 것이다. 그렇지만 우리는 크림반도의 지위가 소수 민족 타타르족의 의견을 충분히 고려해 결정돼야 한다고 생각한다.

최근의 사건은 푸틴이 크림반도의 합병까지 고려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제국주의적 크렘린 정권의 목표는 러시아의 영향력을 우크라이나 영토 모든 곳으로 확장시키는 것이다. 결국 붕괴 전 소련 영토였던 곳에서 러시아 정부는 프롤레타리아트 이해관계의 주된 위협임이 입증됐다.

우리는 전쟁과 군국주의에 반대한다. 우리는 이 상황에서 계급의식적 프롤레타리아는 자신을 제외한 그 누구에게도 의지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

나토(NATO)의 '구조'를 기대해 봤자 소용없다. 우크라이나 민족주의 정치인들은 기껏해야 단지 영토 일부분의 방어를 준비할 수 있을 뿐이다. 전쟁은 모든 나라의 프롤레타리아가, 무엇보다 우크라이나와 러시아의 프롤레타리아가 푸틴의 범죄적 정권에 함께 맞서는 것을 통해서만 피할 수 있다.

우크라이나와 러시아 프롤레타리아, 모든 진보적 민주세력의 공동행동은 푸틴 정권을 끝장낼 것이다. 또한 그것은 현재 우크라이나의 신자유주의적 민족주의 정권의 종말을 뜻하기도 할 것이다.

서구의 좌파와 아나키스트에게는 미국에 맞서 푸틴정권에 대한 지지를 표명해온 소위 '반제국주의'와의 연관을 끝장낼 절호의 기회다.

'민족'들의 전쟁을 계급투쟁으로!

Posted by 때때로